밀월의 훌리건들은 손흥민에게 인종비하 욕설을 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3월 13일, 영국 런던 화이트하트레인에서 열린 잉글랜드 축구협회(FA)컵 8강전에서 손흥민은 헤트트릭을 기록하며 팀 토트넘에게 6:0의 승리를 안겼다. 하지만 그가 3골 1어시스트를 기록하는 동안 밀월의 일부 팬들에게 인종비하에 가까운 욕설을 들었다는 사실이 보도됐다.

heungmin son

영국 ‘텔레그래프와 ‘메트로’등의 보도에 따르면, 밀월 팬들은 손흥민을 향해 “그가 DVD 3개를 5파운드에 팔고 있다!”고 외친 것으로 알려졌다. ‘텔레그래프’는 “DVD 판매를 운운하는 것은 아시아 선수들을 겨냥한 인종차별적인 용어로 널리 알려져 있다”고 설명했다. 아시아인들이 노상에서 불법복제 DVD를 판매하는 것에 빗댄 것이다.

이 사건에 대해 밀월을 이끄는 닐 해리스 감독은 “나는 그런 욕설을 듣지 못했다. 하지만 그런 일이 있었다면 나와 클럽은 용납하지 않을 것이다. 축구협회는 인종비하나 차별에 대항하는 행동을 취해야 한다”고 말했다.

‘ESPN FC’는
잉글랜드 축구협회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협회는 조사를 시작했지만, 이사회측은 처벌을 결정하기 전 일단 심판들의 보고서와 경찰, 양쪽 팀의 보고서를 기다릴 것”이라고 보도했다.

Close
손흥민, 첫 해트트릭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