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의 JTBC 편성에서 뉴스를 제외하면 살아남은 프로그램은 단 하나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오는 10일 오전 11시, 헌법재판소가 박근혜 대통령 탄핵 심판 선고를 내린다. 촛불과 태극기를 망라한 전 국민의 관심이 헌재의 판결에 집중된 가운데 방송사들의 편성도 변경됐다.

10일 JTBC 편성표는 다음과 같다.

  • JTBC
  • JTBC
    지난 주 금요일이었던 3일의 편성표와 비교하면 정상 방송되는 방송은 오전 7시 30분의 '아침&'과 오후 7시 55분의 'JTBC 뉴스룸'뿐이다. 평소 방송되던 '깨미탐험대', '오늘, 굿데이'와 '내 집이 나타났다', '썰전 스페셜' 등은 편성 취소된 것으로 보인다. 또 평소 5시에 방송되던 '정치부 회의'는 6시로 미뤄졌다.

    그러나 편성이 변경되지 않은 건 이런 뉴스프로그램 뿐만은 아니었다.
  • JTBC
    '힘쎈여자 도봉순'이 뉴스 외의 프로그램 중 유일하게 편성에서 살아남았다.

    온라인 커뮤니티 유저들은 '도봉순'의 주인공 배우 박보영의 생존력에 감탄하며 JTBC의 편성에 기뻐하는 모습을 보였다.
  • 뽐뿌

어떤 '불금'이 될 지는 아무도 모르지만 이것만큼은 확실하다. '힘쎈여자'는 강했다.

h/t 인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