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정우택이 김종인에 '러브콜'을 보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FIRE
뉴스1
인쇄

정우택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7일 "김종인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 대표와 궤를 같이 하고 있다"며 영입 가능성을 내비쳤다.

정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정치는 궤를 같이 해야한다"며 "김 전 대표와 궤를 같이 하는 것은 분권형 대통령제로의 개헌을 지지하고 있는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어떤 형태가 되더라도 분권형 대통령제가 된다면 풍부한 사회경험과 경륜을 가진 사람, 국가원수로서 외교와 국방 등 외치를 담당하는 대통령을 국민이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본다"고 설명했다.

kji

정 원내대표는 이어 "김 전 대표가 주장하는 경제민주화와 관련해 타당한 부분도 있고 시기적으로 이르다고 하는 부분도 있는데 큰 어려움이 아니다"라며 "제일 중요한 것은 분권형 대통령제에 대한 개헌 의지 궤를 같이 할 수 있는 척도"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DJP가 내각을 통해서 고리를 만들었듯 정치프레임도 개헌이라는 고리가 중요하다"고 거듭 강조했다.

정 원내대표는 '대선 후보로 밀겠다고 했느냐'는 질문에 "김 전 대표가 지난 달 독일로 출국하기 전에 만났었다. 그런 것이 다 포함된 것 아니겠느냐"고 답했다.

Close
자유한국당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