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당'이 다시 생길지도 모른다. 정말이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대통령 탄핵반대 집회를 주최하는 '대통령 탄핵기각을 위한 국민 총궐기 운동본부'(탄기국)가 '새누리당' 당명을 확보한 것으로 확인됐다.

4일 탄기국 인터넷 카페에 따르면 탄기국은 최근 창당준비위원회를 비밀리에 결성했으며 지난달 24일 새누리당을 당명으로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신고했다.

e

탄기국의 '새누리당 창준위'는 중앙선관위에 제출한 발기취지문을 통해 "국회의원들이 확고한 국가관이 없어 나라를 위기로 몰아넣고 있다"며 "우리는 절대 절명의 국가적 위기에서 대한민국의 건국이념을 다시 공고히 하고 국가에 대한 범국민의식을 확고히 해야 할 시대적 사명감을 느껴 이 자리에 모였다"고 밝혔다.

정광용 탄기국 대변인은 지난 3일 인터넷 카페를 통해 "쓰게 되든, 안 쓰게 되든 새누리당이라는 당명은 확보해야겠다"며 "단돈 1원 없이도 3일이면 정당을 만들 수 있는 정직하고 깨끗하며 애국충정 넘치는 조직이 있다"고 밝혔다.

그는 또 뉴스1과의 통화에서 "당론으로 '대통령 탄핵 반대' 채택을 거부한 인명진 자유한국당 비대위원장을 용서할 수가 없다"고 당명 확보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새누리당은 2012년 당시 박근혜 대통령이 한나라당 비상대책위원장을 맡던 시절 명칭 변경을 주도해 만들어졌다. 이어 국정농단 사태가 벌어지자 새누리당은 지난 2월 '자유한국당'으로 당명을 변경했다.

Close
박사모 맞불 집회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