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의 상승세가 안희정을 살짝 밀어냈다(리얼미터 여론조사)

게시됨: 업데이트됨:
42
뉴스1
인쇄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의 지지율 상승세가 무섭다. 줄곧 2위를 고수했던 안희정 지사가 하락한 자리를 황 대행이 꿰찼다. 물론 아직도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지지율이 1위다.

24

여론조사 전문업체 리얼미터가 3월 2일 발표한 3월 1주차 주중집계에 따르면 문 전 대표는 35.2%로 여야 대권주자들 중 지지율 선두를 지켰다. 황 권한대행이 14.6%, 안 지사가 14.5%로 뒤를 이었다.

42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

황 대행의 지지율 상승은 갈 곳을 잃은 보수표들이 결집하면서 나타나는 현상으로 풀이된다. 전주보다 3.7%포인트가 상승했다. 반면 안 지사는 '선한 의지' 발언 이후 야권 지지자들로부터 외면을 받고 있다. 지난주보다 4.4%포인트 떨어졌다.

24

안희정 충남도지사

42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

한동안 지지율 경쟁에서 밀려났던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의 완만한 상승 기류도 관심사다. 안 전 대표는 지난 조사보다 0.8%포인트 소폭 상승한 10.9%로 4위를 차지했다. 안 전 대표는 전주에도 1.3%포인트 상승한 10.1%를 기록했다.

반면 이재명 성남시장은 1.1%포인트 떨어진 9.0%를 기록해 촛불정국 이후 이렇다 할 모멘텀을 만들어내지 못하고 있다.

정당후보 가상대결에서도 문재인 전 대표의 경쟁력은 도드라졌다.

[정당후보 5자 가상대결 A] 문재인(민) 45.1%(▲1.9%p), 황교안(한) 18.7%(▲0.3%p), 안철수(국) 14.4%(▼3.0%p), 유승민(바) 4.8%(▲0.6%p), 심상정(정) 2.3%(▲0.3%p)

– 문재인 (민), 10주 연속 1위 기록, 수도권·PK, 30대50대이상, 정의당 지지층과 무당층, 중도층에서 결집
– 황교안 (한), 安 후보와의 격차 벌렸으나 여전히 오차범위 내에서 쫓겨. 충청·TK, 40대, 자유한국당·바른정당 지지층, 보수층에서 결집한 반면, PK, 20대·30대, 무당층, 중도층에서 이탈
– 안철수 (국), 소폭 하락했으나 黃 후보와 오차범위 내의 격차 유지. 충청·경기인천·호남, 20대·40대, 정의당 지지층, 중도층을 비롯한 대부분 지역·계층에서 이탈, 국민의당 지지층에서는 결집 (리얼미터 3월1주차 정당후보 5자대결)

[정당후보별 5자 가상대결 B] 안희정(민) 33.7%(▼4.5%p), 황교안(한) 20.1%(▲1.8%p), 안철수(국) 16.5%(▼0.1%p), 유승민(바) 5.4%(▼0.4%p), 심상정(정) 5.1%(▲0.4%p)

– 안희정 (민), 상당폭 하락하며 2위와의 격차 큰 폭으로 좁혀져. 수도권·호남·충청, 20대·30대, 민주당·정의당·국민의당·자유한국당 지지층, 진보층·보수층 등 대부분의 지역·계층에서 일제히 이탈
– 황교안 (한), 소폭 오르며 국민의당 安 후보와이 격차 벌려. 충청·TK, 40대, 자유한국당·바른정당 지지층, 보수층·진보층에서 주로 결집
– 안철수 (국), 지난주에 이어 횡보하며 黃 후보의 격차 소폭 더 벌어져. 경기인천·충청, 30대 제외 전 연령층, 무당층에서 이탈, 호남과 서울, 30대, 국민의당·민주당 지지층에서는 결집(리얼미터 3월1주차 정당후보 5자대결)

이밖에도 리얼미터 조사에 따르면 홍준표 경남도지사(3.5%·한국당), 유승민 바른정당 의원(2.7%), 손학규 전 대표(2.1%·국민의당), 남경필 경기도지사(1.5%·바른정당), 심상정 정의당 상임대표(1.3%)가 뒤를 이었다. 유보층(없음·모름)은 4.7%였다.

당 지지율은 민주당이 전주보다 0.8%포인트 소폭 하락했지만 46.2%로 선두를 지켰다. 자유한국당이 0.4%포인트 오른 13.5%로 2위, 국민의당(10.9%)과 바른정당(6.4%), 정의당(5.4%)이 뒤따랐다.

24

특검 연장 불가를 결정한 황교안 권한대행을 비판하는 더불어민주당

42

2월 26일 오후 대구 중구 중앙로 대중교통전용지구에서 열린'탄핵기각국민총궐기대회'에서 참석자들이 태극기를 흔들며 구호를 외치고 있다. 왼쪽부터 자유한국당 김진태 의원, 조원진 의원, 이인제 전 최고위원, 이완영 의원,백승주 의원, 이철우 의원.

[정당 지지도] 민주당 46.2%(▼0.8%p), 자유한국당 13.5%(▲0.4%p), 국민의당 10.9%(▼0.9%p), 바른정당 6.4%(▼0.6%p), 정의당 5.4%(▲0.9%p)

– 민주당, 黃 대행의 ‘특검 연장 거부’에 반발, 새 특검법 처리 공세 펴고 있는 가운데, 충청·PK·서울, 20대·40대·50대, 보수층·진보층에서 이탈하며 2주째 내림세 보였으나, 여전히 45% 선 넘어서며 강세 이어가. TK·호남 포함 모든 지역에서 선두 유지
– 자유한국당, 야 3당 ‘黃 대행 탄핵 추진’ 비난에 나선 가운데, 충청·서울·TK, 40대, 보수층에서 결집하며 소폭 상승
– 국민의당, 민주당과 文 전 대표에 대한 ‘先총리, 後탄핵’ 안 거부 책임론 제기하고 있는 가운데, 충청·수도권, 40대·60대 이상, 중도층에서 이탈하며 하락. PK·호남, 20대, 진보층에서는 결집
– 바른정당, 야 3당과 ‘새 특검법 추진’ 공조하기로 한 가운데, 경기·인천, 50대, 진보층에서 이탈하며 하락. 충청과 30대에서는 결집
– 정의당, PK·서울, 20대·30대·50대, 진보층에서 결집하며 3주째 만에 반등, 다시 5%대 회복(리얼미터 3월1주차 여론조사)

이번 조사는 지난 27일부터 28일까지 이틀간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1008명을 대상으로 무선전화(90%)와 유선전화(10%) 병행 임의 전화걸기 방법으로 실시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p이다. 이번 여론조사 결과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