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룡이 판다 인형과 함께 오스카 레드카펫을 밟은 사연(사진)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2월 26일(현지시간) 열린 오스카 시상식에서 배우 성룡은 혼자 레드카펫을 밟지 않았다. 그의 양손에는 귀여운 판다 인형 2개가 들려 있었다. 성룡이 은색 부츠를 신은 이 인형들과 레드카펫에 선 데에는 중요한 이유가 있었다고 한다.

jackie chan

지난해 11월, 미국 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로부터 공로상을 수상한 성룡은 중국 청두에 위치한 자이언트판다연구기지의 홍보대사이기도 하다. 그는 또한 지난 2009년 이곳에서 청청과 롱롱이라는 이름의 판다 2마리를 입양하기도 했다. 그 이후 성룡은 판다의 보존을 위해 막대한 돈을 기부하기 시작했다.

jackie chan

또한 판다를 입양한 후 그는 DIY 맞춤 봉제인형 회사인 ‘Build-A-Bear’가 만든 여러 판다 인형을 갖고 있다고 한다.

“나는 이미 2마리의 판다를 입양했습니다. 그리고 애니메이션 ‘쿵푸팬더’에 목소리 연기로도 출연하기도 했죠. 게다가 판다는 내 나라인 중국을 대표하는 동물입니다. 무엇이든 상관없이 나는 TV에서 판다를 볼 때마다 웃게 됩니다. 나는 판다를 정말 사랑합니다.” 성룡은 과거 자신의 블로그에 이렇게 적었다. 즉 성룡은 판다의 보존문제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을 일으키기 위해 직접 판다 인형을 들고 나타난 것이다.

jackie chan

성룡은 레드카펫에 함께 등장한 이 판다 인형을 경매에 부칠 계획이다. 물론 판다 보호를 위한 기금 마련을 위한 이벤트다.


*관련기사
- 성룡이 과거 함께 일한 스턴트맨들을 만난 순간, 모두가 울었다(동영상)


the

 

Close
2017 오스카 시상식 레드카펫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허핑턴포스트US의 Jackie Chan’s Pandas In Ugg-Esque Boots Were The Best Oscars Dates Ever'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