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비드 린치가 '라라랜드'를 만든다면 바로 이런 모습이다(영상)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영화 '라라랜드'를 데이비드 린치가 연출한다면 어떨까?

CineFix가 '라라랜드' 속 빨강, 파랑, 초록색을 어둡고 기괴하며 초현실적인 데이비드 린치 스타일의 사이코 스릴러로 재편집했다. '꿈을 바꾼다', '이상하게 자꾸 마주친다', '여기가 어디지?'와 같은 대사들이 원작과는 다른 맥락으로 의미심장해진다.

4

아래 원본 예고편과도 비교해보자.

Close
영화 '라라랜드' 속 L.A.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