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신곡 뮤직비디오를 본 외국인 팬들의 반응은 똑같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트와이스의 신곡 '낙낙(KNOCK KNOCK)' 뮤직비디오공개 14시간만에 유튜브에서 5백6십만 뷰를 기록하는 기록을 세웠다. 공개 나흘째인 22일 현재 조회수는 1795만 뷰가 넘는다(기사를 쓰는 동안 15만 뷰가 늘었다).

이 뮤직비디오에서 단연 사람들의 시선을 잡아끈 건, 1분 56초에 등장한 JYP 엔터테인먼트의 수장 박진영이었다.

그의 인상은 강렬했다.

국내 팬들뿐만 아니라, 트와이스의 이번 뮤직비디오를 본 외국인 팬들에게도 그랬다. 뮤직비디오를 보고 열렬하게 기쁨을 표현한 팬도 있었고 크게 리액션을 보이지 않는 팬들도 있었으나, 박진영의 모습을 본 순간 모두가 같은 반응을 보였다. 아래에 '낙낙' 뮤직비디오를 본 외국 팬들의 반응을 모았다.

  • YouTube
    박장대소를 한 뒤,
  • YouTube
    "JYP, What the F**k"을 외쳐주신다.
  • YouTube
    왼쪽 여성은 깜짝 놀라 뒤로 넘어질 뻔 했다.
  • YouTube
    터졌다.
  • YouTube
    여기도 터졌다.
  • YouTube
    흥분 가득한 움직임에 캡처도 어려웠다.
  • YouTube
    오른쪽 남성은 박진영을 영접한 뒤 제대로 모니터를 바라보지도 못한다.
  • YouTube


    단 한 명의 남성을 제외하고는 모두 같은 반응이었다.

    남들과는 전혀 다른 반응을 보인 남성의 영상은 유투브 채널 'InternetsNathan'을 통해 공개됐다.
  • YouTube
    그는 트와이스 멤버들이 등장할 때마다 까무러칠 듯 기뻐한다.
  • YouTube
    "트와이스, 최고야, 너무 좋아"를 연발한다. 포즈만 봐도 그가 무슨 말을 하고 있는지 알 수 있다.

    그러나 그의 감정은 오래가지 못했다.
  • YouTube
    강렬한 한 방.
  • YouTube
    그는 충격에서 헤어나오지 못했다.
  • YouTube
    뮤직비디오가 재생되는 동안에도 그는 "왜 JYP, JYP 대체 왜"를 반복해서 외친다.

사실 국내 팬들의 반응과 크게 다르지 않다. 세상 사람들의 눈길을 잡아끄는 장면은 다 비슷한 모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