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이 컴백 한 달을 앞두고 설문조사를 시작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4
mbc
인쇄

7주간 겨울방학에 들어갔던 MBC TV 간판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이 다음 달 개학을 앞둔 가운데 신년특집 '국민내각'을 준비 중이다.

22일 '무한도전' 측은 공식 트위터를 통해 "2017 신년특집 '국민내각'(가제), 마감 전까지 시청자 여러분의 많은 참여 부탁드린다"라는 글을 올렸다.

앞서 유재석은 지난해 12월 3일 방송에서 "2017년에는 시청자 참여로 이뤄지는 국민내각(특집)을 하려고 한다"고 미리 특집 계획을 언급한 바 있다.

이번에 '국민내각' 특집과 관련한 자세한 설명은 첨부되지 않았지만, 제작진은 "여러분이 바라는 대한민국은 어떤 모습인가요? 살기 좋은 대한민국을 위해 꼭 있었으면 하는 약속은 무엇인가요?"라고 밝혀두고 있다.

또 "대한민국에 꼭 필요한 새 법안을 제안해달라. 여러분을 대신해 무도 멤버의 목소리로 청원해드린다"라고 적어 멤버들이 실제로 입법 청원 활동을 벌일 것인지, 한다면 어떤 방식으로 이룰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설문에 참가하려면 여기를 눌러 들어가보자.

무한도전 본방송은 3월 18일 돌아온다.

Also on The Huffington Post

Close
이말년의 웹툰 그림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