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11월 24일 10시 53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11월 24일 10시 54분 KST

반한 시위가 벌어지는 오사카 거리에서 한국인이 '프리허그'를 시도했다(영상)

일본 오사카에서 한 한국인이 '프리허그'에 나섰다. 혐한 시위가 열리는 바로 옆에서 말이다.

Koichi Kuwabara가 유튜브에 올린 영상에 따르면, 이 사람은 '지금 거리 옆쪽에서는 반한시위가 벌어지고 있다. 그러나 저는 당신을 믿는다'라고 쓰인 피켓을 두고, 안대를 착용한 채 팔을 벌렸다.

이를 본 일본인들의 반응은 어땠을까?

영상을 끝까지 보는 것을 추천한다.

'오사카에 뜬 무지개' 간사이 레인보우 페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