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박지원은 박근혜 대통령의 "질서있는 퇴진"을 예상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PJW
연합뉴스
인쇄

국민의당 박지원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는 13일 "모든 진실이 밝혀지면 박근혜 대통령이 질서있는 퇴진이 이뤄지리라 본다"고 말했다.

박 비대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박 대통령이 탈당하고, 영수회담으로 총리를 추천해 '최순실 우병우 사단'을 제거한 거국중립내각이 구성되고, 공정한 검찰수사와 국정조사 및 별도 특검 수사가 이뤄지게 해야 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다시 한 번 박 대통령과 청와대가 꼼수와 술수로 시간벌기를 한다고 해서 해결되지 않는다는 것을 말씀드린다"면서 "현재 답은 국민 촛불은 박 대통령 퇴진이라고 말씀드린다"고 강조했다.

그는 "검찰은 박 대통령의 대면조사를 위해 '청와대의 성의 있는 답변을 기다리겠다'고 했는데, 수사를 검찰이 해야지, 왜 청와대의 성의 있는 답변을 기다리느냐"며 "야당 수사 시 야당의 성의 있는 답변을 기다린 적 있느냐"고 반문하고 "이렇기 때문에 검찰을 믿지 못하는 것이다. 법대로 하면 된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날 오전 전남 목포의 한 교회에서 설교를 들었다면서 "설교 말씀이 저의 심금을 울렸는데, 박 대통령이 들어야 할 소리여서 설교 녹음테이프를 하나 가져와 내일 청와대에 전달하려 한다. 설교를 들으면 대통령도 안정을 찾고 지혜로운 선택을 하리라 믿는다"고 말했다.

Close
11.12 사상 최대의 촛불 집회가 열렸다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