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캡틴 아메리카도 '자괴감'에 빠졌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captain america

캡틴 아메리카도 이젠 미국을 구할 수 없다.

지난 화요일, 캡틴 아메리카의 주연 크리스 에반스를 비롯한 할리우드 커뮤니티는 폭력적인 언행을 비롯한 악질 선거운동으로 일관한 도널드 트럼프가 정작 대선에 승리했다는 사실에 어리둥절하며 놀랐다.

미국의 도덕적 가치를 가장 잘 대표하는 영화 인물로서 캡틴 아메리카는 희망의 상징이기도 하다. 따라서 트럼프의 승리가 악몽이 아닌 현실이 되면서 시민들이 캡틴 아메리카 역을 맡은 크리스 에반스의 반응을 주목한 건 당연하다.

캡션: 미국으로선 정말 창피한 날이다. 이 대단한 나라를 선동자에게 맡긴 것이다. 불리(bully)가 이 나라의 방향을 설정하게 말이다. 난 자괴감에 빠졌다.

에반스는 당연히 클린턴을 지지했다. 투표 직후 클린턴 관련 해시태그 #ImWithHer과 #StrongTogether를 포함한 'I Voted' 딱지를 소셜미디어에 공유했었다.

어벤져스를 집합해야 할 때다.

Close
트럼프 당선 후 각국 일간지 반응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허핑턴포스트US의 글을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