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박근혜 대통령 지지율이 또 폭락해 역대 최저치를 찍었다 (리얼미터)

게시됨: 업데이트됨:
PARK GEUN HYE
South Korean President Park Geun-Hye exits after delivering an address to the nation, at the presidential Blue House in Seoul on November 4, 2016. REUTERS/Ed Jones/Pool | POOL New / Reuters
인쇄

'최순실 국정농단 게이트' 파문에 휘말린 박근혜 대통령의 지지율이 5주 연속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여론조사 기관인 리얼미터가 7일 밝혔다.

리얼미터가 지난달 31일부터 지난 4일까지 남녀 유권자 2천528명을 대상으로 한 여론조사(신뢰수준 95%±1.9%p·중앙선거여론조사공정심의위원회 웹사이트 참조) 결과에 따르면, 박 대통령에 대한 긍정 평가는 지난주 대비 7.5%포인트 하락11.5%를 기록, 이 조사기관 지지율 최저치를 또 경신했다.

이는 리얼미터의 역대 주간 집계에서 역대 대통령 최저치로 기록됐던 노무현 전 대통령의 12.6%보다도 낮은 수치다.

park geun hye

다만 일간 집계로 보면 박 대통령의 대국민담화 발표가 있었던 지난 4일 60대 이상과 새누리당 지지층 응답자에서 지지율이 반등해 지지층 하락세에는 제동이 걸린 것으로 나타났다고 리얼미터는 밝혔다.

이 조사에 따르면 60대 이상층 지지율이 3일 23.5%에서 2차 대국민사과 당일 28.4%로 올랐고, 새누리당 지지층 지지율은 36.9%에서 42.6%로 소폭 올랐다.

리얼미터는 "이런 변화는 지난주 후반 두번째 사과와 함께 검찰 수사와 특검 수용 의사를 밝힌 박 대통령의 대국민담화 발표가 지지층 결집으로 이어진 데 따른 것"이라고 분석했다.

park geun hye

park geun hye

그러나 주간 지지율 전체 추이로는 지역과 연령, 이념, 지지정당별로 볼 때 대구·경북(20.1%p 하락), 50대(14.3%p 하락), 보수층(8.5%p 하락), 새누리당 지지층(14.2%p 하락) 등 박 대통령의 핵심 지지 기반에서 이탈 현상은 추세적으로 이어지는 흐름이다.

지난주에 발표된 한국갤럽 조사에 따르면, 박 대통령의 지지율은 7주 연속 하락한 끝에 '5%'를 기록했다. 전주에 비해 12%p나 하락한 수치였다.

s

정당 지지도에서는 제1야당인 더불어민주당이 지난주보다 1.8%포인트 오른 33.0%로 2주 연속 상승하며 1위를 수성, 새누리당과의 격차를 11.6%포인트로 벌렸다.

새누리당은 지난주보다 4.3%포인트 하락한 21.4%로 2위에 머물렀다. 5주 연속 지지율이 하락한 새누리당도 최저치를 재차 경신했다.

국민의당은 1.6%포인트 오른 15.8%를 기록했다. 정의당도 1.3%포인트 올라 5.8%가 됐다.

moon

차기 대선 주자 지지도는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가 지난주보다 0.6%포인트 오른 20.9%로 2주 연속 상승하며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을 제치고 석 달 여 만에 처음으로 1위에 올랐다.

반 사무총장은 지난주보다 3.8%포인트 떨어진 17.1%로 3주 연속 하락하며 기존 최저치(7월 3주차 20.2%)를 경신했다. 13주 연속 유지했던 1위 자리도 문 전 대표에 내줬다.

안철수 국민의당 전 대표는 0.2%포인트 오른 10.7%로 2주 연속 상승했고, 이재명 성남시장은 지난주보다 3.2%포인트 오른 9.1%로 최고치를 2주 연속 경신하며 처음 4위로 올라섰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5.9%로 0.2%포인트 하락해 이 시장에 밀려났다.

Close
박근혜 대통령 '최순실 파문' 대국민담화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