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123년 된 리바이스 빈티지 청바지의 가격은?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vintage levis

미국에서 123년 된 리바이스 청바지가 경매에 나온다.

일부러 낡은 것처럼 보이게 만든 '빈티지 진' 패션이 꾸준한 인기를 누리는 가운데 미국 서부 개척 시대에 만들어진 진짜 빈티지 진이 나온 셈이다.

5일(현지시간) AP통신은 메인주 경매 전문 회사가 1893년 시중에 나온 진짜 리바이스 청바지를 경매에 부친다고 보도했다.

대니얼 벅 경매·평가 업체는 당시 사업가이자 개척가인 솔로몬 워너(1811∼1899)가 이 청바지를 주문했으며, 몇 번밖에 입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워너는 미국 자치령 애리조나 준주를 만드는 데 참여한 인물이다.

vintage levis

123년 된 진짜 리바이스 청바지.

결국 여행가방 속에 처박힌 신세가 된 이 청바지는 거의 새것이나 다름없는 상태를 자랑한다. 따라서 이날 메인주 리즈번 폴스에서 열리는 경매에서 수만 달러를 호가할 것으로 기대된다.

다만, 웬만큼 몸집이 크지 않으면 이 청바지를 입기는 힘들 것으로 보인다.

AP통신은 워너는 몸집이 매우 큰 사람이라면서, 이 청바지의 허리 사이즈와 다리 안쪽 길이가 각각 44, 36인치에 이른다고 밝혔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