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닥터 스트레인지' 200만 돌파...'어벤저스'보다 빠르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영화 '닥터 스트레인지'(감독 스콧 데리슨)가 200만 누적 관객수를 돌파했다.

영진위 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닥터 스트레인지'는 30일 오전 9시 47분 누적 관객 2,045,499명을 기록하며 개봉 이후 5일 만에 200만 관객 돌파했다. 이는 '어벤져스' 보다 6일보다 빠른 성적이다.

the

'닥터 스트레인지'는 전야 개봉 5시간 만에 11만 관객을 동원해 외화 전야 개봉 최고 스코어를 기록했고, 개봉 첫 날 43만 관객 동원, 개봉 3일만에 100만 돌파, 개봉 5일만에 200만 돌파 등 각종 기록을 갈아치우며 폭발적인 흥행력을 과시하고 있다.

또한 계속해서 CGV, 롯데시네마, 메가박스 등 각 극장 사이트에서 예매율 1위를 달리고 있어 흥행 행진을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한편 '닥터 스트레인지'는 마블 코믹스를 원작으로 불의의 사고로 절망에 빠진 천재 신경외과 의사가 새로운 차원의 세계를 깨닫고 세상을 구원할 강력한 능력을 얻게 되면서 히어로로 거듭나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현재 전국 극장에서 상영 중이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