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청와대 다녀온 이정현, "박근혜 대통령에게 빠른 인적쇄신 요청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LJH
연합뉴스
인쇄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가 28일 오전 청와대에서 박근혜 대통령과 90분 동안 면담을 가졌다며 그 내용을 공개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기자 간담회를 열어 "청와대로 찾아가 정치권과 국민의 여론, 분위기에 대해서 말씀드렸다"면서 "당 최고위에서 제안한 인적쇄신 요구에 대해서 빨리 추진되도록 해줬으면 좋겠다고 했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국정의 여러 분야가 워낙 엄중한 시기인 만큼 국정은 국정대로, 이 사건에 대한 철저한 수사는 수사대로 진행돼야 한다고 했다"면서 "검찰 수사는 형식이 특검이든 검찰수사가 됐든 실체 규명을 해 달라고 건의했다"고 밝혔다.

ljh

이 대표는 "특검이 시간이 걸린다면 당장 검찰수사를 통해서 당사자가 빨리 들어오고 수사를 적극적으로 해서 국민이 궁금해하는 부분을 해소해야 한다고 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지난(26일) 의원총회에서도 많은 이야기가 나왔고 야당이 매일 하는 회의 내용까지도 종합해서 가감 없이 여러 가지 여론을 전달했다"고 부연했다.

다만 이 대표는 박 대통령의 반응에 대해서는 공개하지 않았다.

이어 이 대표는 "이 사안이 본격 언론 보도되면서 줄곧 많은 원로와 또 각계 인사들을 오늘 점심때까지 다양하게 만났다"면서 "객관적이면서도 국가와 국민을 걱정하는 인사들의 여러 가지 고견을 들었다"고 말했다.

Close
박근혜 대통령 대국민사과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