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뉴스룸이 시청률 8%를 또 넘었다. 그러나 더 놀라운 건 점유율이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뉴스룸이 연일 8%대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그러나 어쩌면 더 놀라운 것은 점유율인지도 모르겠다.

jtbc

28일 OSEN은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7일 방송된 ‘뉴스룸’이 전국 기준 8.347%를 기록, 지난 26일 방송에서 8.5%라는 자체최고시청률을 갈아치웠던 때에 이어 고공행진을 이어 갔다고 보도했다.

시청률은 약간 떨어졌지만, 점유율은 오히려 올랐다. 이날 뉴스룸의 점유율은 32.070%를 기록했다. 스타 뉴스에 따르면 뉴스룸의 점유율은 25일 30.200%에서 26일 31.044%로 상승한 데 이어 어제 최고를 기록했다. TV를 켜 놓은 사람 중 3분의 1이 뉴스룸을 본 셈이다.

한편 OSEN은 기준이 다르긴 하지만 동시간대 방송된 MBC ‘뉴스데스크’가 4%, SBS ‘8뉴스’가 4.9%를 기록한 것에 비해 압도적으로 높은 수치라고 보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