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박근혜 대통령이 오늘 오찬 일정을 연기했다. 청와대는 "심사숙고하고 계시다"고 밝혔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PARK GEUN HYE
Protesters wearing cut-out of South Korean President Park Geun-hye (R) and Choi Soon-sil attend a protest denouncing President Park Geun-hye over a recent influence-peddling scandal in central Seoul, South Korea, October 27, 2016. REUTERS/Kim Hong-Ji | Kim Hong-Ji / Reuters
인쇄

박근혜 대통령은 28일 통일준비위원회 민간위원들과의 오찬 간담회 일정을 연기했다.

정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오늘 예정됐던 간담회 일정은 순연됐다"면서 "적절한 시기에 개최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러나 행사를 연기한 이유에 대해선 구체적인 답변을 삼갔다.

park geun hye

park geun hye

정 대변인은 박 대통령이 추가로 대국민 사과를 할 수 있을 것이라는 관측에는 "국민들께서 충격에 빠져있는데 어떻게 해야할지 알려드릴 게 있으면 알려드리겠다"고 설명했다.

인적쇄신 등의 후속조치와 관련해서는 "심사숙고하고 계시다"고만 전했다.

또한, '최순실 사태'를 놓고 시국선언과 집회가 잇따라는 데 대해 정 대변인은 "어려운 상황이 아니겠나. 어떻게 풀어나갈지 대통령도 숙고하고 있고, 수석비서관들도 안에서 논의하고 있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Close
박근혜 대통령 대국민사과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