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tvN, 일드 '마더' 리메이크 "제작·편성 확정..내년 방영"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tvN이 일본드라마 '마더'의 리메이크를 확정지었다.

27일 방송계에 따르면 tvN은 앞서 판권을 구입했던 '마더'에 대해서 리메이크 제작과 편성을 확정, 대본 작업을 진행 중인 상태다. 해당 관계자는 OSEN에 "현재 한국판 '마더'는 4회 가량의 대본이 집필됐고, 주요 배역 캐스팅에 돌입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the

tvN 새 드라마 '마더'는 오는 2017년 방영을 계획중이며, 관련 캐스팅의 윤곽이 드러나면 구체적인 편성 요일과 시간을 최종 확정할 전망.

tvN은 올해 미국드라마 '굿와이프', '안투라지' 등의 리메이크를 진행한 바 있다. '굿와이프'는 성공적인 리메이크로 호평받았고, '안투라지'는 오는 11월 4일 첫방송. tvN의 일본 드라마 리메이크는 지난 2014년 하반기 방송된 '라이어 게임' 이후 약 2년여 만이다.

한편, 일본 NTV에서 2010년 방영된 '마더'는 학대 받는 소녀를 납치하고 그 소녀의 어머니가 되기로 한 여자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 '도쿄 드라마 어워드 2010'에서 각본상, 여우주연상, 작품상, 연속 드라마 우수상 등을 수상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