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이원종 비서실장이 '최순실-박근혜 주술적 멘토' 소문을 부인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L
연합뉴스
인쇄

이원종 대통령 비서실장이 '최순실씨가 박근혜 대통령의 주술적 멘토'라는 소문을 부인했다.

이 실장은 27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이개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관련 질문을 받고 "그런 사실이 있어서 되겠느냐. 있을 수 없는 일 아닌가"라고 말했다.

질의응답 내용은 다음과 같다.

이개호 : "이런 말씀을 입에 담기가 제 자신부터 부담입니다만... 최순실 이 사람이 대통령의 주술적 멘토다, 이런 발언이 나왔더라고요 보니까? 사교를 의심한다, 뭐 이런 얘기도 있고요. 심지어 인터넷 공간에 최순실이 굿을 했다, 뭐 그런 얘기까지 있는데. 사실 여부는 확인하기 싫습니다. 솔직히 말씀드립니다. 사실 아니죠?"

이원종 : "그런 사실이 있어서 되겠습니까? 또 있을 수도 없는 일 아니겠습니까?"

이개호 : "그래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이원종 : "네."

한편 이 실장은 '최순실 게이트'의 핵심 인물 중 하나인 차은택씨의 청와대 출입 여부에 대해 "제가 그런 사람들을 알지도 못하고 들은 바 없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