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엠블랙 1위 트로피가 동묘시장에서 발견된 경위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mblaq

그룹 엠블랙의 가요 프로그램 1위 트로피가 동묘 벼룩시장에 나와 팬들의 항의가 이어졌다.

최근 온라인에는 엠블랙이 엠넷 '엠카운트다운'에서 2010년 6월 첫째 주 1위를 하며 받은 트로피가 서울 종로구 숭인동 동묘 시장에서 판매 중이라는 목격담이 사진과 함께 올라왔다. 데뷔 후 처음 받은 1위 트로피뿐 아니라 과거 SBS TV '강심장'에서 받은 트로피, 멤버들의 사인이 담긴 홍보용 CD까지 함께 진열됐다.

누리꾼들은 팬들이 응원하는 가수에게 1위 트로피를 선사하고자 시간과 돈을 들여 노력했는데 소속사가 그 마음을 짓밟은 처사라고 지적했다.

소속사 제이튠캠프는 지난 16일 엠블랙 공식 팬카페를 통해 "불미스러운 일이 생기게 된 점 사과의 말씀 드린다"며 "저희도 트로피가 외부로 나가게 된 자세한 경로를 알지 못하는 관계로 쪽지 보신 후 자세한 위치를 알려주시면 상황 파악 후 피드백을 드리도록 하겠다"는 글을 올렸다.

제이튠캠프에 확인 결과 트로피 등은 사무실과 숙소를 이전할 때 이삿짐을 맡긴 경기도의 한 창고에서 유출된 것으로 알려졌다.

제이튠캠프 관계자는 25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이사하면서 짐을 맡겨둔 창고가 경기도에 있는데 그곳에서 흘러나간 것으로 파악했다"며 "동묘 시장을 방문해 트로피 등이 우리 것임을 확인했고 관리에 책임이 있는 창고 측에서 회수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관계자는 이어 "응원해준 팬들에게 무척 죄송하다"며 "창고에서 유출된 경위는 아직 알 수 없지만, 앞으로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주의하겠다"고 덧붙였다.

2009년 5인조로 데뷔한 엠블랙은 이준과 천둥이 탈퇴하고 3인조로 활동하다 지오와 미르가 군 복무를 하며 휴지기를 갖고 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