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이 여성은 인형뽑기 기계에 색다른 시도를 했다가 119를 불러야 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TOY
연합뉴스/인천 서부소방서
인쇄

술에 취한 채 인형을 뽑으려던 20대 여성이 인형 뽑기 기계의 좁은 출구로 들어갔다가 소방당국에 구조됐다.

18일 인천 서부소방서에 따르면 전날 오전 4시께 인천시 서구 석남동의 한 인형 뽑기 기계 안에 갇힌 A(20·여)씨가 지인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구조대에 의해 구조됐다.

119 구조대는 전동 드릴과 공구로 기계 판을 자르고 A씨를 꺼냈다.

A씨는 술을 마시고 인형 뽑기를 하려다가 잘 뽑히지 않자 가로 30cm, 세로 30cm의 기계 출구로 들어갔다가 나오지 못한 것으로 확인됐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