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중국 티베트서 규모 6.4 강진..."피해보고 아직 없어"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17일 오후 3시 14분께(현지시간) 중국 티베트 히말라야 지역에서 규모 6.4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미국 지질조사국(USGS)이 밝혔다.

진원지는 중국 북서부 칭하이(靑海)성 위수(玉樹)좡족자치주 짜둬(雜多)현으로, 시짱(西藏)자치구 창두(昌都)에서 북서쪽으로 294㎞, 라싸에서는 509.5㎞ 떨어진 곳이다.

the

진원의 깊이는 32km다.

중국지진센터는 지진의 규모는 6.2이며 진원의 깊이를 9㎞라고 밝혔다.

위수좡족자치주는 티베트족이 다수 거주하는 지역으로, 위수에서는 지난 2010년에도 규모 6.9의 강진이 발생해 3천명 이상 사망·실종됐다.

정확한 피해 상황은 아직 전해지지 않고 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