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경찰, 경호원 멱살 잡은 한선교 '기소의견'으로 검찰 송치

게시됨: 업데이트됨:
HSK
연합뉴스
인쇄

경찰이 국회 경호 경찰관의 멱살을 잡은 혐의로 고발된 새누리당 한선교 의원 사건 조사를 마무리하고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한 의원을 기소의견으로 18일 검찰에 송치한다고 17일 밝혔다.

한 의원은 지난달 1일 정세균 국회의장의 개회사 발언에 대한 사과를 요구하러 의장실에 들어가는 과정에서 경호 경찰관의 멱살을 잡은 혐의를 받는다.

경찰인권센터를 운영하는 장신중 전 총경 등 경찰관 352명은 "법은 모두에게 공평하게 적용돼야 한다"며 한 의원을 처벌해 달라며 경찰에 고발했다.

경찰은 피고발인 조사와 함께 한 의원에게 멱살을 잡힌 경호 경찰관과 이 상황을 목격한 다른 경찰관 2명 등을 조사했다.

한 의원은 이달 6일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기 전 기자들과 만나 "멱살 잡은 행위는 잘못"이라고 자신의 행위를 인정했다.

또 지난달 5일에는 국회의장 경호원을 직접 찾아가 사과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42

경찰 관계자는 "사건 장면이 담긴 보도 영상과 사진 등 혐의를 입증할 증거가 명백해 기소의견으로 송치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찰이 이 사건을 서울남부지검에 송치하면 정치인 관련 사건을 담당하는 형사6부(강정석 부장검사)에서 수사할 방침이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