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무도' 양세형, 레슬링 뉴에이스 탄생..유재석도 감탄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레슬링 뉴에이스가 탄생했다. 바로 양세형이다.

15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레슬링에 도전하는 멤버들의 고군분투가 그려졌다.

이날 본격적으로 무도리를 획득하기 전 순위 정하기 사전게임이 그려졌다. 유재석과 정준하가 단연 에이스 면모를 보였다.

이때 양세형은 레슬링을 함께 배우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선수 '피카츄'와 환상을 호흡을 자랑했다. 타고난 센스로 프로레슬러의 캐릭터를 만들고, 콤비네이션을 선보인 것.

유재석은 "두 분 함께 공연 다니시냐"며 감탄할 정도였다.

00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