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임창정이 에이핑크를 만나 몰래 사진을 찍다가 윤보미한테 걸렸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임창정이 어제 KBS 1TV '열린음악회' 촬영 대기 중에 에이핑크를 배경으로 몰래 사진을 찍으려다 걸렸다. 그는 어제(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래와 같은 사진을 올리며 이렇게 썼다.

"설마 설마 했는데~~아놔...~~~%^^#@:!?^^ 대한 민국이 꿈에 그리는 그 걸그룹!! 아놔......"

doctors

그러나 에이핑크 멤버 중 한 명은 임창정이 사진 찍는 걸 눈치챈 듯하다.

doctors

결과는 해피엔딩. 그는 오히려 사인 CD를 손에 넣었다. 그 격한 감동이 아래 글에 잘 표현되어있다.

"몰래 찍고 갈라그랬는데 불러 세우더니 신곡 싸인 cd시전!!~ 아놔...~ 깜놀!!! 막 표지에 내 이름~ ...막 손글씨~!!!! ... 에핑 팬분들 ~~ㅋㅋㅋㅋ 열라 부럽져!!ㅋㅋㅋㅋ ................ 느들두 가수 해..... 왜....뭐.....-.-"

아래는 인스타그램에 임 씨가 올린 글 원본이다.

한편 그는 세븐을 만나 오랜만에 댄스가수끼리 셀카를 찍기도 했다고 한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