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손흥민은 런던이 참 좋지만 딱 하나 맘에 안 드는 게 있다(영상)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최근 프리미어리그에서 엄청난 활약을 보여 준 손흥민(24·토트넘)이 2018 러시아월드컵 최종예선 카타르전을 앞두고 입국해 아시아축구연맹(AFC)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손흥민은 5일(한국시간) AFC 홈페이지에 공개된 인터뷰에서 런던에서의 생활과 친한 동료들을 소개하는 등 일상생활에 관해 이야기했다.

그는 런던에서의 생활을 묻는 말에 "런던은 세계 최고의 도시다"라며 "(독일에서 지냈던) 레버쿠젠은 작은 도시다. 게다가 바이엘사의 큰 공장이 있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내 가족과 내 삶을 위해 런던에서 지내는 것이 더 나은 것 같다"라며 "런던은 매우 편안하다"라고 말했다.

그러나 아쉬운 점이 있었다. 그는 "런던의 음식은 약간 별로다"라고 덧붙였다.

팀 내 친한 동료를 묻는 말엔 몇몇 선수들의 이름을 나열했다.

손흥민은 "오스트리아에서 온 케빈 비머, 델레 알리, 에릭 다이어, 빅터 완야마와 친하다"라며 "우리 팀엔 좋은 선수들이 많다. 좋은 친구도 많다"라고 밝혔다.

손흥민은 6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카타르전에 출격한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