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당신의 뇌가 뭘 고민하는지 이 착시현상으로 알 수 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optical illusion

착시현상을 일으키는 이 물질이 뭐로 보이는가?

투명한 유리? 아니면 금속으로 만든 반사물질? 자, 다음 사진을 보시라.

default

똑같아 보이는가 다른가? 오스트레일리아 뉴사우스웨일스대학교 안과대학 연구자 김 주노에 의하면 이 두 물체는 같다. 뒤집어 놓은 것뿐인데 사람들은 다르게 인식한다.

첫 번째를 투명 유리라고 한 사람도 두 번째 사진을 본 후엔 금속 반사물체나 특이한 거울이 아니냐고 마음을 바꿨다.

김은 이 실험으로 "새로운 착시현상"을 밝힌 거라고 말했다.

"우리의 시각체계가 지평선을 기준으로 설정돼 있다는 걸 보여주는 사례다. 즉, 밝은 부분이 위인지 아래인지에 따라 그 물질의 투명성을 우리는 결정한다."

"뇌는 상하를 구별하고자 한다."

김에 의하면 그래서 뇌가 자동으로 지평선을 지향한다.

"우리의 뇌는 매우 섬세하다. 하지만 표면에 반사되는 빛을 기준으로 그 정체를 밝히려고 할 때는 이전 경험을 감안해 추측한다."

"이번 착시현상은 뇌에 존재하는 두 가지 편견에 의해 작동하는 듯하다. 첫 번째 가정은 빛이 위에서 내려온다는 것이다. 예를 들어 영화에서처럼 사람이 플래시로 얼굴을 아래서 비추면 무섭게 느껴지는데, 그 이유는 내린 빛에 반사한 모습에 우리 뇌가 익숙해 있기 때문이다."

"두 번째 편견은 대부분 물체가 볼록하다는 즉, 전체적으로 둥그렇다는 인식이다."

그럼 독자는 어떤 편견을 가지고 있을까?

관련 기사:

당신은 이 자동차 좌석의 비밀을 맞출 수 있을까?
벽돌 사진 속 착시 현상이 혼란을 선사했다 (사진)
이 입체 미술은 당신의 기대를 완전히 뒤바꿀 거다(영상)

Close
파검 VS 흰금 드레스만큼 기이한 착시현상 7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허핑턴포스트AU의 기사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