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배우 활동 잠정 중단을 선언했던 클로이 모레츠가 새 영화에 출연한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지난 9월 4일, 배우 활동 잠정 중단을 선언했던 클로이 모레츠가 짧은 휴식 끝에 영화계로 복귀한다.

chloe moretz

버라이어티는 3일(현지시각) 클로이 모레츠가 다코타 존슨, 틸다 스윈튼과 함께 영화 '서스피리아'에 출연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서스피리아'는 1977년 개봉한 미스테리 호러물로, 어린 발레 댄서가 유럽의 저명한 무용 학교로 유학을 갔다가 벌어지는 기이한 이야기를 담았다.

sdfs

엔터테인먼트 위클리에 의하면 이 영화는 '비거 스플래쉬'와 '아이 엠 러브' 등을 연출한 루카 구아다니노가 감독을 맡았으며, 오는 10월 촬영을 시작한다.

한편, 클로이 모레츠는 '킥애스,' '휴고' 등을 통해 아역 배우로 급부상했고, 칸 영화제에서 호평을 받은 '클라우즈 오브 실스 마리아' 등을 통해 성인 배우로 발돋움 한 바 있다. 지난 9월 활동 중단을 선언한 후 다시 복귀를 알린 만큼, 그녀가 하차했던 '인어공주' 실사판에 다시 합류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h/t Variety

*관련기사
- 클로이 모레츠가 배우 활동을 잠정 중단하겠다고 선언했다

chloe moretz (이미지를 클릭하면 관련 기사로 들어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