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오염된 바늘로 무차별 감염', 주우크라이나 대사관이 전한 공포의 뉴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지난 27일 주우크라이나대한민국대사관은 페이스북을 통해 최근 키예프에서 주사 바늘을 사용한 무차별적 공격이 있었다고 교민들에게 경고했다.

chiaroscuro

대사관에 따르면 최근 키예프 지하철역 에스칼레이터 손잡이, 쇼핑몰 화장실 화장지 폴더 사이에 바이러스에 감염된 주사기 및 주사바늘을 설치해 무차별적으로 시민들을 감염시키려한 사건이 발생했다고 한다.

대사관은 또한 화장실 손건조기, 극장홀 등에서도 이와 유사한 사건이 있었음이 보고되고 있다고 전했다.

이에 방문객 및 교민은 대중교통 및 대중시설 이용, 쇼핑몰 등 다중 밀집지역 방문시 신변안전에 더욱 유의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아래는 주사바늘이 설치된 사진과 주사 바늘을 제거하는 모습이라고 한다.

chiaroscuro

에스컬레이터의 손잡이에 설치된 오염된 바늘은 사실상 생물학적 무기나 다름 없다.

한편 대사관은 홈페이지를 통해서도 같은 내용을 공지했다.

chiaroscu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