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YG표 스트리트 패션, 미치코 코시노와 콜라보 성사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YG엔터테인먼트와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공동 설립한 '네추럴나인'의 글로벌 스트리트 패션 브랜드 '노나곤(NONAGON)'이 디자이너 미치코 코시노와 콜라보레이션 컬렉션을 출시한다.

yg

이번 콜라보레이션은 미치코 런던 런칭 30주년을 맞이해 진행됐다. 노나곤과 미치코 코시노가 함께 뜻을 모아 부활을 기념하는 콜라보 컬렉션으로, 한국과 일본을 대표하는 스트리트 브랜드가 만났다는 점에서 패션 피플의 주목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스트리트 패션의 효시라 할 수 있는 디자이너 미치코 코시노의 로고를 글로벌 스트리트 패션의 신예인 노나곤의 감성을 바탕으로 새롭게 재해석한 것이 특징. 특히, 미치코 코시노의 오랜 경험과 노하우로 남,여 모두 커버할 수 있는 훌륭한 패턴으로 콜라보 컬렉션을 완성했다.

여기에 노나곤을 대표하는 스컬 타이거 (해골모양의 호랑이 골격)와 NN9N 모티브, 그리고 영국국기(유니언 잭)에서 모티브를 얻은 미치코 코시노의 로고를 활용, 두 브랜드의 아카이브를 믹스해 완성된 아트워크는 아이템 곳곳에서 발견할 수 있어 높은 소장가치를 느낄 수 있다.

미치코 코시노는 도쿄 패션위크를 맞이해 일본 스트리트 패션의 성지라 할 수 있는 하라주쿠역 4번 출구를 테마로 자신의 새로운 컬렉션과 함께 노나곤 콜라보레이션 컬렉션 패션쇼를 개최한다.

노나곤과 미치코 코시노의 콜라보레이션 아이템은 오는 10월 7일부터 20일까지 하라주쿠 라포레에서 미치코 코시노 팝업 스토어로 전개된다. 이를 기념해 오픈일인 7일, 라포레 뮤지엄에서 팝업 스토어 기념 패션쇼와 특별 전시를 동시에 진행할 예정으로 일본에서 큰 화제몰이를 할 예정이다. 이어 10월 22일부터 30일까지 후쿠오카 파르코, 11월 1일부터 13일까지 오사카 난바 시티에서 미치코 코시노 팝업스토어에서 만나볼 수 있다.

노나곤은 올해 론칭 2주년을 맞이해 다양한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한다. YG그룹의 빅뱅, 런던 마스크 브랜드 Freka(프레카), 스마트 슈즈 브랜드 Orphe(오르페), SPA 브랜드 에잇세컨즈 등 다양한 아티스트와 브랜드와의 콜라보레이션을 진행, 복종을 넘나드는 노나곤만의 스트리트 스타일 확장을 시도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