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한선화가 걸그룹 시크릿을 탈퇴한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4

4인조 걸그룹 시크릿의 한선화(26)가 소속사와 전속계약이 종료되며 팀을 떠난다.

26일 가요계에 따르면 소속사 TS엔터테인먼트와의 7년 계약이 10월 13일 만료되는 한선화는 오랜 논의 끝에 재계약을 하지 않기로 하면서 팀 활동에서도 하차한다. 한 가요 관계자는 "한선화는 향후 연기 활동에 집중할 것으로 보인다"며 "시크릿은 전효성, 송지은, 정하나 3인 체제로 활동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2009년 시크릿으로 데뷔한 한선화는 MBC TV '우리 결혼했어요'와 KBS 2TV '청춘불패' 등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했다.

또 SBS TV '신의 선물'(2014)과 tvN '연애 말고 결혼'(2014), MBC TV '장미빛 연인들'(2014~2015) 등의 드라마에 잇달아 출연하며 연기자로서의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신의 선물'에서는 비중이 적은 조연이었지만 개성 강한 연기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었고, '장미빛 연인들'에서는 주연을 꿰차며 빠르게 성장했다.

한선화는 아직 새 둥지를 결정하지는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시크릿은 2014년 8월 발표한 앨범 '시크릿 서머'(SECRET SUMMER) 이후 완전체 활동을 중단한 채 전효성과 송지은이 각각 솔로 앨범을 발표하는 등 개별 활동을 펼쳤다.

이로써 시크릿도 완전체를 유지하지 못하며 같은해 데뷔한 투애니원과 포미닛처럼 '7년 징크스'를 피해가지 못하게 됐다. 투애니원은 멤버 공민지가 탈퇴했으며 포미닛은 해체를 결정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