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로마는 여전히 2024 올림픽 유치 포기를 놓고 갈등 중이다(5가지 입장)

게시됨: 업데이트됨:
OLYMPICS LOGO
2016 Rio Olympics - Closing ceremony - Maracana - Rio de Janeiro, Brazil - 21/08/2016. The Olympics rings are seen as fireworks explode during the closing ceremony. REUTERS/Ricardo Moraes | Ricardo Moraes / Reuters
인쇄

로마에서 2024년 올림픽을 유치하려던 이탈리아 정부의 계획이 야당 소속 로마 시장의 반대로 사실상 좌절됐으나 로마 시민 다수는 올림픽 유치에 찬성한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소비자단체인 1) 이탈리아소비자연맹(Codacons)은 22일 오후(현지시간) "여론조사 결과 로마 시민의 약 85%가 로마가 2024년 올림픽 유치 신청을 하길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카를로 리엔치 Codacons 회장은 "이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우리는 로마 시의회가 로마시의 2024년 올림픽 유치에 공식적인 반대를 비준하기 전에 시의회와 이탈리아올림픽위원회가 긴급 회동해 이런 여론을 고려해 줄 것을 요청했다"고 말했다. 리엔치 회장은 "로마 시의회가 로마 시민들의 의견을 듣기 전에 올림픽 유치 철회를 공식 결정할 경우 라치오 지방법원에 제소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2) 이탈리아 공영 방송 RAI가 여론조사 기관 Ixe에 의뢰해 실시해 23일 발표한 조사에서는 이탈리아 국민 58%가 2024년에 로마의 올림픽 유치를 희망하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rome olympics

지난 21일 2024년 올림픽 유치에 최종 반대 의견을 표명한 3) 라지 시장은 시민들의 견해가 엇갈리는 올림픽 유치와 같은 중대사를 결정하면서도 단 한 번의 공청회도 열지 않는 등 로마 시민들의 의견을 제대로 반영하지 않았다는 비판을 받고 있다. 라지 시장은 당시 "막대한 빚을 지고 있는 로마가 또 다시 투기꾼과 사업가들의 이익만을 대변하는 올림픽을 치르는 것은 무책임하다"며 자신이 속한 포퓰리즘 성향의 이탈리아 제1야당 오성운동의 당론에 따라 올림픽 유치에 반대 입장을 발표했다.

4) 마테오 렌치 이탈리아 총리는 로마의 올림픽 꿈이 무산된 것과 관련해 22일 저녁 이탈리아 민영 TV 'La7' 저녁 시사 프로그램에 출연해 "누구도 유치 도시의 의향에 어긋나면서까지 올림픽을 유치하고 싶어 하지는 않는다"며 "시장이 반대하면 시의회는 당연히 시장 편에 설 것이다. 로마의 올림픽 유치 문제는 종결된 셈"이라고 지적했다.

렌치 총리는 "라지 시장의 입장이 놀랍지는 않지만 슬프다"며 "누군가가 무엇을 훔칠 것이라는 두려움에 사로잡혀 기회를 놓친다는 발상이 놀랍다. 일을 제대로 되게끔 하는 것은 정치인의 책임으로 밀라노 엑스포에서도 비슷한 우려가 있었으나 우리는 결국 큰 성공을 거뒀다"고 강조했다. 그는 "올림픽을 유치한다면 로마 시정을 책임지고 있는 오성운동은 로마를 바로잡을 시간 8년을 벌 수 있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5) 조반니 말라고 이탈리아올림픽위원회 위원장은 "이탈리아는 앞으로 최소 20년 동안은 올림픽 유치를 검토할 수 없을 것"이라고 말해 로마 대신 밀라노가 2028년이나 2032년 올림픽 유치에 도전할 수 있을 것이라는 일각의 예상에 회의적인 반응을 보였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