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브래드피트, 자녀학대 혐의 조사 받는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미국 할리우드 배우 브래드 피트(52)가 아내 앤젤리나 졸리(41)의 이혼 소송에 이어 이번에는 자녀학대 혐의로 조사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 가족·아동보호국(DCFS)은 피트가 지난 14일 유럽에서 LA로 돌아오는 개인 전세기에서 자신의 아이들을 학대했다는 의혹을 조사하고 있다고 NBC 뉴스가 22일(현지시간) 전했다.

brad pitt

미국의 연예 매체 TMZ와 피플에 따르면 피트는 당일 기내에서 술에 만취된 상태에서 욕설과 함께 소리를 지르고 난폭한 행동을 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

심지어 피트는 당일 오후 8시 LA 공항에 착륙한 뒤에도 계속 고함을 쳤다는 목격자들의 제보가 있었다는 것.

또 다른 연예 매체 E뉴스는 졸리가 사건 다음날인 15일부터 피트와 별거에 들어가 19일 법원에 이혼소송을 신청한 것은 이 사건과 무관치 않다고 전했다.

brad pitt child

실제로 '세기의 커플'로 꼽히는 이들 할리우드 톱스타 배우 부부의 결별 사유를 놓고 피트의 외도설과 함께 지나친 음주·마리화나 복용설이 엇갈리고 있다.

이와 관련해 LA 카운티 가족·아동보호국은 'NCND'(neither confirm nor deny·긍정도 부정도 하지 않은 상태)로 일관하고 있다. LA 경찰국도 피트를 상대로 조사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피트의 한 지인은 E뉴스와의 인터뷰에서 "피트가 이번 일을 매우 심각하게 생각하고 있다"면서 "그는 자녀학대를 하지 않았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2005년 영화 '미스터 & 미세스 스미스'에서 만나 연인이 된 이들은 입양한 자녀 3명과 둘 사이에서 태어난 자녀 3명을 두고 2014년 정식으로 결혼했으며, 2010년 이후 여러 차례 파경설이 나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