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타이거JK가 도끼와 함께 새로운 레이블을 설립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1
OSEN
인쇄

래퍼 타이거JK가 도끼와 손잡고 새로운 레이블 '굿 라이프 크루'(Ghood Life Crew)를 설립했다.

굿 라이프 크루 측은 22일 "힙합을 기반으로 한 블랙 뮤직 레이블로 일리네어레코즈의 대표인 도끼가 전속 프로듀서로 참여하고 엠넷 '쇼미더머니 5'에서 화제를 모은 래퍼인 슈퍼비, 면도, 주노플로가 합류했다"고 밝혔다.

과거 타이거JK는 힙합 크루 '무브먼트'를 이끌며 당시 막내이던 도끼와 인연을 맺었다. 이후 두 사람은 오랜 시간 음악적으로 교류해 왔다.

굿 라이프 크루의 출발을 알리는 첫 주자는 슈퍼비인 것으로 알려졌다. 슈퍼비는 23일 0시 미니앨범 '더 라이프 이즈 82 0.5'(The Life is 82 0.5)를 발표한다.

이 곡의 프로듀싱에는 바비의 히트곡 '연결고리#힙합'을 작곡한 프리마 비스타를 비롯해 메이크 포 플레이, 리키도가 참여했다. 여기에 도끼와 면도가 피처링에 나설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