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이 사립초등학교 9곳은 연간 학비가 1000만 원 넘는다(리스트)

게시됨: 업데이트됨:
E
gettyimagesbank
인쇄

* 위 이미지는 자료 사진입니다.

전국 사립 초등학교 중 9곳의 연간 학비가 1천만원이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박경미 의원은 17개 시·도 교육청에서 전국 사립초등학교 68곳의 학비 현황을 받아 분석한 결과 9곳의 연간 학비가 1천만원을 돌파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20일 밝혔다.

서울 영훈초등학교 학비가 1천157만원으로 가장 비쌌다. 이어 서울 우촌초등학교(1천110만원), 경복초등학교(1천107만원) 등 순이었다.

학비 상위 10개교 중 7곳은 서울에 있는 학교였고 나머지는 충북, 부산, 인천 초등학교였다.

연간 학비 상위 10개 학교

1위. 서울 영훈초교: 1,157만


2위. 서울 우촌초교: 1,110만


3위. 서울 경복초교: 1,107만


4위. 서울 한양초교: 1,099만


5위. 서울 계성초교: 1,034만


6위. 청주대성초교: 1,028만


7위. 부산 동래초교: 1,024만


8위. 서울 홍대부속초교: 1,019만


9위. 인천 인성초교: 1,013만


10위. 서울 리라초교: 986만

이번 조사는 입학 전형료와 입학금, 1년간 수업료, 급식비, 통학버스비, 수학여행비를 합산한 것이다. 수학여행비는 지난해 각 학교 수학여행 경비의 평균값으로 추산했다.

박 의원은 조사에 포함되지 않은 방과후활동비와 교복비까지 합하면 연간 학비가 1천만원을 넘는 학교가 훨씬 많을 것으로 추정했다.

박 의원은 "사립초등학교의 비싼 학비를 낮출 방법을 찾고 굳이 값비싼 사립초등학교를 찾지 않아도 되는 공교육 체계를 다질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