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지드래곤-고마츠 나나 열애설'에 대한 YG 입장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빅뱅의 지드래곤(28)이 일본 배우 고마츠 나나(20)와 함께 찍은 사진이 온라인에 유출돼 열애설에 휩싸였다.

18일 지드래곤의 비공개 계정으로 추정되는 SNS를 통해 유출된 것으로 보이는 사진에는 지드래곤과 고마츠 나나가 다정하게 찍은 사진이 게재돼 있다. 열애설이 제기되자 이 계정은 삭제됐지만 사진은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확산했다. 그중 한 장에는 빅뱅의 멤버 태양의 것으로 추측되는 아이디로 '노래 하나 쓰자 제목은 사랑꾼'이란 댓글이 달려있어 의혹을 부추겼다.

지드래곤과 고마츠 나나는 지난 5월 패션지 나일론 재팬의 표지를 장식한 인연이 있으며 중국 연예 매체를 통해 한차례 열애설이 불거지기도 했다.

이에 대해 지드래곤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통화에서 "아티스트의 사생활이어서 확인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고마츠 나나는 드라마 '근거리 연애'와 영화 '사일런스' 등에 출연했다.

관련 기사: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