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당신은 아마 여기서부터 ‘하우스 오브 카드'의 ‘정주행'을 결심했을 거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넷플릭스의 ‘하우스 오브 카드’는 한국에서도 인기가 높은 드라마다. 현재 시즌4까지 방영된 이 드라마를 지금도 보고 있는 사람이 있을 것이다. 과연 그들은 ‘하우스 오브 카드’의 어떤 에피소드, 어떤 장면에서 이 드라마를 ‘정주행’ 해야겠다고 생각했을까?

the

‘넷플릭스’는 9월 13일, 한국 가입자들의 시청 패턴을 분석해 ‘Hooked Data’로 불리는 자료를 발표했다. 우리말로 해석하면 ‘정주행 시작점’ 정도가 될 것이다. 특정 에피소드를 본 가입자의 70%는 시즌 전체를 시청했을 때로 정의한 것이다.

‘하우스 오브 카드’ 시즌 1의 경우, 에피소드 6을 본 시청자들 가운데 70%는 시즌 1전체를 모두 관람했다는 이야기다. ‘시즌1 - EP6’은 프랭크가 파업에 나선 교사들에게 반격을 가하는 내용을 담고 있었다. 이 작전 중 하나는 바로 경호원 미첨의 주위를 돌리는 것이었다. 클레어가 미첨에게 커피를 권하는 동안, 누군가가 집 안으로 벽돌을 던지는 상황이다.

‘하우스 오브 카드’와 함께 넷플릭스가 공개한 다른 드라마의 ‘정주행 시작점’은 아래와 같다. 과연 당신의 시청 패턴도 이 데이터 딱 들어맞을까?

  • 더 겟 다운 (The Get Down)
    에피소드 2: 재능을 키워줄 사람을 찾아라

    지크와 친구들은 그랜드마스터에게 조언을 구하고, 마일린의 가수로서의 꿈은 아버지와 정치계 거물인 삼촌의 반대에 부딪힌다.
  • 나르코스 (Narcos)
    에피소드 3: 영원한 권력자들


    머피는 페냐와 함께 파블로가 마약 밀매자라고 폭로하여 그의 정계 진출을 막으려 하지만, 정부의 부패함을 확인하고 씁쓸해 한다.
  • 브레이킹 배드(Breaking Bad)
    에피소드 3: 흔들리는 마음


    월트는 자신의 첫 마약 거래가 끝난 후 뒤처리를 하고, 스카일러는 그의 이중생활에 대한 진실에 너무 가깝게 다가간다.
  • 살인자 만들기(Making a Murderer)
    에피소드 4: 변호 불능

    예기치 않은 자백으로 의혹이 증폭되고, 새로운 용의자의 엇갈리는 진술로 상황이 더욱 복잡해진다.
  • 덱스터 (Dexter)
    에피소드 5: 미국식 사랑

    경찰서는 냉동트럭 살인마 사건을 조사하다가 한 희생자를 산 채로 발견한다.
  • 오렌지 이즈 더 뉴 블랙 (Orange Is the New Black)
    에피소드 6: WAC 팩

    수감자들은 수감자 대표 자리를 놓고 인종 문제를 자극하며 캠페인을 벌이지만, 파이퍼는 거칠어 지는 싸움에 휩쓸리지 않으려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