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테일러 스위프트가 캘빈 해리스와의 이별을 전혀 신경 쓰지 않는다는 증거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테일러 스위프트는 최근 많은 일을 겪었다. 킴 카다시안이 그녀와 카니예 간의 통화 내용을 공개해 그녀의 이미지가 '거짓말쟁이'로 추락했는가 하면, 톰 히들스턴과는 3개월 만에 이별을 맞았다. 이후 공식 석상에서 완전히 모습을 감춘 그녀가 지난 9일 친구인 지지 하디드를 위해 뉴욕 패션위크에 등장했다.

the

sdf

'토미 힐피거' 쇼에서 지지 하디드를 향해 연신 환호하던 스위프트는 곧 이 노래에 맞춰 립싱크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바로 캘빈 해리스와 테일러 스위프트가 함께 작곡한 노래 'This Is What You Came For'이었다. 전 남자친구인 해리스가 전혀 신경 쓰이지 않는다는 듯 정말 신나게 노래를 불렀다.

한편, 테일러 스위프트와 가장 최근 헤어진 배우 톰 히들스턴 역시 잘 지내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그는 최근 유니세프를 위해 영상에서 평소와 그리 다르지 않은 모습으로 나타나 팬들을 안심시켰다.

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