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이 남자는 스케이트보드로 시속 143km를 찍으며 최고속도 신기록을 세웠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눈을 깜박 하면 놓치게 될 것이다.

스케이트보더 카일 웨스터는 이 분야 최고속도 기록을 완전히 갈아치웠다. 지난주 내리막길에서 시속 90마일(약 144km/h)에 달하는 속도를 기록한 것. 이 장면은 산타 쿠르즈 스케이트보드가 유튜브에 올린 영상에 담겼다.

웨스터의 정확한 기록은 89.41 mph(약 143km/h)였다. 한 번 보시라.

현재 기네스북에 등재되어 있는 세계기록은 캐나다의 Mischo Erban이 2012년에 세운 80.74 mph(약 129km/h)였다.

그러나 '비공식' 기록으로는 올해 Erik Lundberg가 세운 81.17 mph(약 130km/h)도 있다.

다만 기네스가 웨스터의 이번 기록을 공인할 것인지는 아직 분명하지 않다.

(H/T Mashable)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