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세븐이 이다해와의 열애설 인정 후 직접 입장을 밝혔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1
OSEN
인쇄

가수 세븐(본명 최동욱·32)이 배우 이다해(32)와의 열애 소식이 전해진 후 자신의 입장을 밝혔다.

두 사람은 1984년생 모임을 함께 가진 오랜 친구에서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7일 스포츠조선은 단독으로 두 사람이 열애 중이라는 사실을 보도했다. 보도 후 몇 시간이 지난 후에 양측은 열애를 인정했다.

같은 날 저녁, 세븐은 연합뉴스와의 전화 인터뷰에 응했다. 전화 인터뷰에서 먼저 "따뜻한 시선으로 봐달라"고 전했다.

이어 "저를 아무런 선입견 없이 바라봐 주고 순수하게 맞이해 준 고마운 사람"이라며 "마음이 힘들 때 곁에 있어 준 고마운 존재"라고 이다해에 대한 감정을 설명했다.

특히 그는 "상대방 입장이 가장 걱정돼 조심스러운 마음"이라며 구구절절 자신들의 이야기를 털어놓지 못하는데 대해 양해를 구하기도 했다.

또 "한창 앨범을 작업 중이어서 오늘도 녹음실"이라며 "타이틀곡 녹음을 진행하는데 오랜만의 앨범인 만큼 좋은 음악으로 찾아뵙겠다"고 덧붙였다. 세븐은 다음 달 새 앨범의 발매를 앞두고 있다. 4년 8개월 만의 컴백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