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새누리와 더민주의 당 대표가 군부대를 방문한 방법(투표)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지난 6일 새누리당과 더불어민주당의 대표가 각각 군부대를 찾았다.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는 6일 서부전선 최전방인 경기도 김포시의 애기봉 관측소(OP)를 찾아 사병들을 격려했고,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는 자신이 1980∼1982년 실제 복무했던 경기도 파주의 한 포병부대에서 1박 2일을 보냈다.

두 당 대표 모두 안보를 강조하고 장병들을 격려했으나 그 방법은 조금 달랐다.

  • 추 대표는 장병들에게 배식을 받았고
    연합뉴스
  • 이 대표는 이정수 여단장(준장)과 함께 직접 나서서 배식했다.
    연합뉴스
  • 추 대표는 등을 토닥였고
    연합뉴스
  • 이정현 대표는 입에 반찬을 넣어줬다.
    연합뉴스
  • 추 대표는 시연에 참여했고
    연합뉴스
  • 이 대표는 늦은 시간까지 시찰했다.
    연합뉴스
  • 이 대표는 시찰했다.
    연합뉴스
  • 추 대표는 관측소에서 무엇이 보이는지 봤고
    연합뉴스
  • 이 대표는 시찰했다.
    연합뉴스
  • 이 대표는 병영을 체험했다.
    연합뉴스
  • 이 대표는 점호에 참여했다.
    연합뉴스
  • 이 대표는 구보했다.
    연합뉴스
  • 이 대표는 구보했다.
    연합뉴스
  • 이 대표는 구보했다.
    연합뉴스

아래 설문에 참여해 보시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