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미국판 '꽃보다 할배'의 한국편이 방송된다(영상)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미국 NBC 방송 여행 리얼리티쇼 '베터 레이트 댄 네버'(Better Late than Never) 한국편이 6일(현지시각) 밤 10시 미 전역에 방송된다.

'베터 레이트 댄 네버'는 NBC 방송이 tvN 예능 프로그램 '꽃보다 할배'의 포맷을 수입해 리메이크한 신규 프로그램이다.

인생의 황혼기에 접어든 왕년의 스타들이 여행을 통해 각 지역의 문화를 경험하고 여행 중 벌어지는 돌발 상황을 극복하며 자신들만의 버킷리스트를 완성해간다는 내용이다.

1

1

한국관광공사가 제작 지원한 한국편에서는 소녀시대의 'Gee' 춤 배우기, 6달러(6천600원)로 찜질방 체험하기, 비무장지대(DMZ) 방문 등 미국 원로 스타들의 한국 여행기가 소개될 예정이다.

이 리얼리티쇼에는 1970년대 시트콤 '해피데이즈'에 출연한 헨리 윙클러, '스타트렉'에서 커크 선장 역을 맡았던 윌리엄 샤트너, 슈퍼볼 4회 우승 경력의 전직 프로풋볼 선수 테리 브래드쇼, 세계 헤비급 챔피언을 지낸 조지 포먼이 참여했다.

NBC 프라임 타임에 방영되는 '베터 레이트 댄 네버'의 평균 시청자 수는 약 800만 명으로 알려졌다. 실제로 지난 23일 첫 방송분은 미국 지상파 NBCㆍCBSㆍABCㆍFOX 4개 채널 중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