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호주인들이 담은 일제강점기부터 1970년대까지의 부산의 모습(화보)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2

돌계단에서 사진 찍는 네 쌍둥이

2대에 걸쳐 한국에서 의술 활동을 한 호주인 선교사 가족이 찍은 근현대 사진이 처음으로 공개돼 전시된다.

이 가족은 주로 살았던 부산을 기반으로 평양, 금강산, 서울, 수원, 속초, 양양, 영천, 여수, 보은, 공주, 울릉도, 경남 등 전국 25개 도시에 의료봉사를 다니며 사진 9천여장을 남겼다. 그중 2천여장이 수원 경기대 박물관에서 7일부터 10개월간 '호주 매씨 가족의 한국 소풍 이야기'라는 이름으로 전시된다.

3

시장에서 담배 피우는 여인

전시 사진 중 500여점에는 한센인 환자촌, 동구 매축지, 광안리, 옛 수영비행장, 금정산성 동문, 남항과 북항 등 일제강점기와 6·25전쟁 당시 부산 모습이 고스란히 담겼다.

특히 영도 봉래산, 부산 중심인 황령산, 해운대 장산, 금정산, 지금은 사라진 백산 등 산 정상에서 사방을 파노라마로 찍은 사진이 많아 과거, 현재의 모습을 대조하기 좋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수상가옥이 즐비했던 자갈치 시장, 시장에서 담배 피우는 아낙네 등 당시 생활상도 엿볼 수 있어 지역사 연구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1

부산 자갈치 시장 수상가옥들

사진 대부분을 찍은 이는 부산 일신기독병원 설립자인 호주인 매혜란(2009년 사망), 매혜영(2005년 사망) 자매이며, 자매의 아버지는 1910년 부산에 선교사로 와서 한센병 환자 병원인 '상애원'을 운영한 매켄지(1956년 사망)씨다. 한국식 이름인 '매견시'로 개명한 매켄지 씨는 부산에서 간호사 생활을 하던 부인 '매리 켈리'를 만나 결혼해 두 딸을 낳고 호주 이름과 함께 한국식 이름을 지었다.

어린 시절을 부산에서 보낸 매 자매는 평양에서 고등학교를, 호주에서 대학을 졸업한 뒤 각각 의사와 간호사가 돼 6·25전쟁통에 피란민으로 가득 찬 부산으로 되돌아왔다. 30여년간 한센병 환자를 돌본 아버지와 한센병 환자 자녀와 고아를 가르친 어머니를 보고 자란 자매는 가장 먼저 부산 동구 좌천동에 일신기독병원을 세웠다.

자매는 전쟁에서 여성과 아이들이 가장 큰 피해를 본다며 이들을 무상으로 치료해주며 의료봉사활동을 다녔다. 자매는 전국 곳곳을 다니며 어려운 환경에서 가족을 돌보는 억센 한국 여성과 삶의 희망인 아이들을 따뜻한 시선으로 카메라에 담았다. 1976년과 1978년 각각 호주로 돌아가며 자매는 어려운 이웃을 먼저 치료해달라며 돈을 모아 일신기독병원에 전달하고 떠났다. 정부는 이런 공로를 인정해 작고한 매혜란 여사에게 2012년 국민훈장 무궁화장을 추서한 바 있다.

5

아이를 업은 여인

2010년께 호주에서 유족이 매 자매의 유품을 정리하던 중 우연히 9천장의 슬라이드 필름을 발견했다. 이 필름은 일신기독병원을 통해 경기대 박물관에 전달됐다. 경기대 박물관은 지난 5년간 필름 수천 장을 하나씩 스캔하는 까다로운 과정을 거쳐 이번에 전시회를 마련하게 됐다. 애초 부산에서 전시회를 열려고 했지만, 장소 섭외가 여의치 않아 이뤄지지 못했다.

김한근 부경근대사료연구소장은 "매씨 가족의 사진은 일제강점기와 6·25전쟁 시기의 생활상과 지리를 알 수 있을 만큼 학술 가치가 뛰어나다"며 "사진과 별개로 매씨 가족의 헌신적인 삶은 평생 인술을 펼친 장기려 박사에 버금갈 만하다"고 평가했다. 경기대 박물관은 내년에 부산에서 전시회를 여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아래에서 41장의 사진들을 미리 보자.

  • 경기대박물관
    갓 쓴 흰수염 노인
  • 경기대박물관
    1905년 부산항과 영도
  • 경기대박물관
    물통을 머리에 진 저고리 여인
  • 경기대박물관
    달걀 굽는 여인
  • 경기대박물관
    담배 피우는 여인
  • 경기대박물관
    구름 걸린 영도 봉래산
  • 경기대박물관
    까까머리 소년들
  • 경기대박물관
    부산항 서쪽 저편
  • 경기대박물관
    곰방대 피우는 엄마
  • 경기대박물관
    시장에서 손님을 기다리는 상인
  • 경기대박물관
    '패션그랜드파'
  • 경기대박물관
    1905년 부산 일본인 거주 지역
  • 경기대박물관
  • 경기대박물관
  • 경기대박물관
  • 경기대박물관
  • 경기대박물관
  • 경기대박물관
    돌계단을 베개 삼은 네 쌍둥이
  • 경기대박물관
  • 경기대박물관
    부산 자갈치시장의 수상가옥들
  • 경기대박물관
  • 경기대박물관
    다시 '패션그랜드파'
  • 경기대박물관
  • 경기대박물관
    나환자촌의 마지막 운동회
  • 경기대박물관
  • 경기대박물관
    1950년대 부산 금정산성 동문
  • 경기대박물관
    1950년대 부산 매축지 상여 행렬
  • 경기대박물관
    1950년대 초반 부산 영도 봉래산에서 바라본 남부민동
  • 경기대박물관
    부산 수영비행장과 장산
  • 경기대박물관
    영도 봉래산에서 바라본 북항
  • 경기대박물관
    영도 봉래산에서 바라본 남항
  • 경기대박물관
    부산 오륙도
  • 경기대박물관
    6·25전쟁 때 이화여대 임시학교가 있던 부산 동아대 뒷산
  • 경기대박물관
    지금은 센텀시티가 들어선 부산 수영비행장 일대
  • 경기대박물관
    황령산에서 바라본 영도
  • 경기대박물관
    부평시장과 보수동 책방골목
  • 경기대박물관
    1953년 부산 일신기독병원 임시병동
  • 경기대박물관
    1956년 부산 좌천동에 들어선 일신기독병원(가운데 흰 건물) 초창기 모습
  • 경기대박물관
    화마로 까맣게 타버린 증산마을
  • 경기대박물관
    1970년대 부산 광안리해수욕장
  • 경기대박물관
    부산 일신기독병원 설립자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