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박근혜 대통령이 러시아로 떠났다(화보)

게시됨: 업데이트됨:
PARK GOES ABROAD
연합뉴스
인쇄

박근혜 대통령이 2일 러시아, 중국, 라오스 순방을 위해 출국했다.

박 대통령은 우선 2∼3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리는 제2차 동방경제포럼(EEF)에 참석, 극동 지역에서의 협력방안을 제시할 예정이다.

이어 3일 한러 정상회담과 업무 오찬, 협정·양해각서(MOU) 서명식, 공동기자회견 등의 러시아 실무방문 일정을 진행한다.

박 대통령은 이어 중국 항저우로 이동해 4~5일 4개 세션과 업무 오찬 등 주요20개국(G20) 정상회의에 참석, G20과의 정책 공조 방안 등을 논의한다.

이어 7∼9일 라오스 비엔티안에서 한·아세안 및 아세안+3(한중일) 정상회담, 동아시아정상회의(EAS)에 참석하고 9일 귀국할 예정이다.

  • 연합뉴스
    박근혜 대통령이 2일 러시아, 중국, 라오스 순방을 위해 성남 서울공항에 도착, 홍윤식 행자부 장관의 안내로 전용기로 이동하고 있다. 박 대통령은 러시아 동방경제포럼(EEF), 중국 G20 정상회의, 라오스 아세안 정상회의 등에 참석한다.
  • 연합뉴스
    박근혜 대통령이 2일 오후 성남 서울공항에서 러시아, 중국, 라오스 순방을 위해 출국하며 환송 나온 이원종 비서실장 등과 인사하고 있다.
  • 연합뉴스
    박근혜 대통령이 2일 오후 성남 서울공항에서 러시아, 중국, 라오스 순방을 위해 출국하며 환송 나온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와 인사하고 있다.
  • 연합뉴스
    박근혜 대통령이 2일 오후 성남 서울공항에서 러시아, 중국, 라오스 순방을 위해 출국하며 환송 나온 관계자들과 인사를 하고 있다.
  • 연합뉴스
    박근혜 대통령이 2일 오후 성남 서울공항에서 러시아, 중국, 라오스 순방을 위해 출국하기 위해 전용기에 오르고 있다.
  • 연합뉴스
    박근혜 대통령이 2일 오후 성남 서울공항에서 러시아, 중국, 라오스 순방을 위해 출국하며 환송 나온 관계자들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
  • 연합뉴스
    박근혜 대통령이 2일 오후 성남 서울공항에서 러시아, 중국, 라오스 순방을 위해 출국하며 환송 나온 관계자들에게 손을 흔들어주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