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지구에서 가장 오래된 화석의 발견은 외계생명체 연구의 결정적 실마리를 줄 것이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fossils

지구 상에서 가장 오래된 37억년 전의 화석들이 그린란드에서 발견됐다고 호주연구팀이 밝혔다.

호주 울릉공대학 앨런 너트먼 교수가 이끄는 연구팀은 1일 과학 학술지 네이처를 통해 그린란드의 오지에서 37억년 된 스트로마톨라이트(stromatolite) 화석을 찾아냈다고 소개했다. 스트로마톨라이트는 박테리아 남조류 집단이 층을 이룬 퇴적 구조로 되어 있다.

연구팀은 이번 발견이 지구 생명체의 시작을 이해하는 것뿐만 아니라 화성 생명체의 흔적을 찾고 있는 우주생물학자에게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너트먼 교수는 지난 30년 이상 그린란드 남서부의 이수아(Isua) 지역을 찾아 고대 암석 형성 과정을 조사해 왔으며 최근 만년설이 녹아 그 모습을 드러낸 이 화석들을 발견했다.

현재 화석기록으로 남아 있는 가장 오래된 생명체의 흔적은 호주 서부의 필바라에서 발견된 34억8천만년 전 스트로마톨라이트 화석이다. 이에 따라 지구 초기 생명체의 존재 시기를 2억2천만년 정도 거슬러 올라갈 수 있게 됐다.

너트먼 교수는 "고대 생명체에 대한 분명한 증거를 직접 맨눈으로 확인할 수 있다는 것과 함께 37억년 전에도 미생물 생명체는 이미 다양했다는 것을 알 수 있다"고 이번 화석 발견에 의미를 부여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