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고려대 총학생회가 '언어성폭력 가해자들'에 대해 결정한 조치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e

고려대 총학생회가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에서 동료 여학생들에 대한 성희롱 발언을 한 학생들의 신상공개를 결정했다.

1일 고려대에 따르면 총학생회는 최근 중앙운영위원회에서 성희롱 학생들이 졸업할 때까지 이들의 성과 입학연도, 단과대학을 총학생회 홈페이지에 공개하기로 의결했다.

다만 총학생회와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동아리연합회 회장단에는 이들의 신상을 모두 공개했다.

이는 성희롱 학생들을 총학생회에서 제명하기로 의결했기 때문이다. 총학생회에서 제명되면 앞으로 학생회 선거 등에 참여할 수 없다.

고려대는 조만간 이들에 대한 징계와 예방대책 등을 논의해 결정할 예정이다.

Close
강남역 피해자 추모 포스트잇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