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사원급 노동자의 연봉 중위값은 3590만원이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SALARY
shutterstock
인쇄

경력직 사원의 채용이나 기업의 연봉제 도입에 도움이 될만한 직종·직급별 임금정보가 나왔다.

한국노동연구원은 고용노동부의 연구용역을 받아 작성한 '직종·직급별 임금정보 분석' 결과를 30일 발표했다.

연구원은 우선 근로자 수가 가장 많은 사무관리직의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이어 연구개발직, 영업판매직, 보건의료직 등도 순차적으로 분석, 발표할 계획이다.

직종·직급별 임금정보로는 직무유형을 기준으로 기업 인사관리 현실을 잘 반영할 수 있는 '한국고용직업분류'를 적용하고, 기업에서 실제 사용하는 직급별 정보를 추가해 분석했다.

사무관리직의 경우 가장 표준화된 5단계 직급체계(사원-대리-과장-차장-부장)에 따라 임금정보를 제시했다.

직급별로 하위 25% 임금수준, 중위 임금수준, 상위 25% 임금수준을 제시했다. 이는 해당 임금을 가장 작은 값에서 가장 큰 값으로 나열할 때 정렬된 임금의 25%, 50%, 75%에 해당하는 값이다.

최하등급인 사원의 경우 1년 미만자의 임금수준을 제시해 초임 임금 정보로 활용될 수 있도록 했다.

기업 규모는 종업원 100∼300인, 300∼500인, 500인 이상으로 분류했다. 시장 임금이 왜곡될 가능성을 우려해 전일제, 60살 이하, 전문대졸 이상만을 대상으로만 했다. 경력 단절로 인한 임금 저하 가능성이 있는 여성은 제외됐다.

연봉제를 도입하려는 종업원 400명 제조업체라면, 과장급에서 하위 25%(시급 20만2천원·연봉 4천266만2천원), 중위 50%(24만원·5천68만8천원), 상위 25%(30만3천원·6천399만4천원)의 임금정보를 얻을 수 있다.

전 산업 평균으로 보면 사원의 중위임금 기준 연봉은 3천590만원, 대리는 4천794만원, 과장은 6천146만원, 차장은 7천308만원, 부장은 9천18만원이었다.

제조업·금융보험업·기타산업 가운데 가장 많은 임금을 받는 산업은 금융보험업이었다. 금융업 부장급 연봉의 중위 임금은 1억518만원으로 3개 산업 중 유일하게 1억원을 넘었다.

노동연구원 오계택 연구위원은 "직종·직급별 임금정보는 임금체계 개편이나 근로자 채용 시 직무에 맞는 임금수준을 책정할 때 직접 참고할 수 있는 정보로, 기업의 인사관리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