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서대문구 모텔 여성 살인 사건' 용의자의 정체

게시됨: 업데이트됨:
ARREST
Shutterstock / Kitsadakron_Photography
인쇄

서울의 한 여관에서 함께 투숙한 연인을 때려 숨지게 한 30대 남성이 범행 열흘 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서대문경찰서는 여관에서 여자친구를 살해한 혐의로 심모(38)씨를 붙잡아 조사중이라고 30일 밝혔다.

심씨는 19일 서대문구의 한 여관에서 연인 관계인 A(34)씨를 수차례 때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다.

숨진 여성은 발견 갈비뼈가 부러진 상태였다.


경찰은 CCTV 분석 등으로 심씨를 29일 오후 6시30분께 경기 구리에서 검거했다.

A씨와 심씨는 16일 이 여관에 투숙했으며 심씨는 20일 아침 숙박비를 지불하고서 홀로 여관을 떠났다.

여관 측은 심씨가 떠난 하루 뒤에도 A씨가 방에서 나오지 않자 확인차 방에 갔다가 시신을 발견하고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 관계자는 "심씨가 범행을 어느 정도 시인하고 있으며 다투다가 A씨를 숨지게 한 것으로 파악됐다"면서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Close
전 세계 여성 시위 60장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