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서울의 한 모텔에서 30대 여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함께 투숙했던 남성'이 용의자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MOTEL
Alamy
인쇄

서울의 한 여관에서 알몸 여성의 시신이 발견됐다. 경찰은 이 여성이 살해된 것으로 보고 용의자를 쫓고 있다.

22일 서울 서대문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 서대문구의 한 여관 방 안에서 30대 추정 여성의 시신이 나체 상태로 발견됐다.

이 여성은 지난 16일 한 남성과 함께 이 여관에 투숙했으며, 함께 투숙한 남성은 20일 아침 숙박비를 지불한 뒤 홀로 이곳을 떠났다.

여관 측은 남성이 떠난 하루 뒤에도 투숙한 여성이 방에서 나오지 않자 확인 차 방에 갔다가 숨진 여성을 발견하고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몸에 남은 상처 등을 토대로 이 여성이 누군가에게 폭행을 당해 타살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함께 투숙한 남성을 유력한 살인 용의자로 보고, 폐쇄회로(CC)TV 분석 등을 통해 이 남성을 추적하고 있다.

또, 경찰은 이 여성의 지문을 분석해 신원이 파악되는 대로 유가족을 불러 조사를 한 뒤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인을 밝힐 예정이다.

Close
전 세계 여성 시위 60장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